Two or more coffee bean types are often mixed together to create a high-quality blend. Experts choose beans that compliment each other to ensure a delicious experience.

A coffee blend is when two or more coffee varieties are mixed together. Every type of coffee has it's own strengths and weaknesses, and the art of blending can enhance or reduce those. Coffee sommeliers and expert roasters select quality beans with complementary aromas, flavours, and acidities to construct a full balanced product. Blending beans creates a whole new sensation that differs from drinking coffee made with a single type of bean, and the possibilities are endless. The coffee beans can be blended before the roasting process or after to create a mix of light and dark roasts.
The caffeine content in a cup of coffee primarily depends on three factors: the type of bean, the roast, and the method of preparation.

Of the two popular bean varieties, Arabica coffees contain less caffeine than Robusta beans, but even beans from the same bush can vary slightly in caffeine content!
Contrary to popular belief, dark roast coffee contains less caffeine than lighter roasts. The caffeine content decreases as more time is spent in the roaster. Here is another surprising fact: a shot of espresso has less caffeine than a cup of drip coffee. Choosing the correct roast and quality preparation ensure the correct caffeine jolt for each connoisseur.
Few things can perk up a day like a delicious cup of coffee. High-quality beans roasted to perfection ensure that this treat is perfection every day.

It is important to take a few things into consideration when purchasing coffee beans. Perhaps the most important factor is how the coffee beans are roasted. For luxury coffee with bright acidic notes, a lighter roasted bean is ideal. French roast is the best option for those who prefer coffee a bit more bitter and rich. Coffee beans have to be properly ground in order to produce the best, most indulgent cup of coffee with the machine used to prepare it. Purchasing coffee beans online is a nice alternative and an easy way to get any variety of quality beans.
There are hundreds if not thousands of coffee brands available, but not all can promise a perfect cup of coffee. Demand quality and get the best.

With so many coffee brands on the market, it can be tough to figure out which one to purchase. When looking to buy coffee, it is important to bear in mind quality. Not all beans are created - or treated - equally. Only those handled by experts can guarantee the utmost quality and luxury. From harvest to roasting, coffee sommeliers can control, check, and ensure that only the finest product is on the shelves. Davidoff is one such coffee brand. It stands for quality, luxury, and indulgence.
Indulge in perfect espresso, well-rounded drip coffee, or a luscious latte. Choose a preparation for coffee and let your imagination soar.

One of the wonderful things about coffee is that is can be prepared in so many ways. Each and every connoisseur can create his or her own coffee experience. The first step in making a luxury cup of coffee is purchasing high-quality, perfectly roasted beans. Each type of preparation method requires a different grade of coffee ground: espresso or high-pressure systems require a fine grind, whereas French press needs a coarse ground. Once brewed and if desired, frothed milk, sugar, or even flavoured syrups can be added. One can indulge in any number of exquisite tastes; the sky is the limit.
Whether it be the perfect cafe latte, an exquisite cappuccino, or the best macchiato in the land, a coffee recipe is the key to creating it.

The recipe for a perfect cup of coffee can vary from country to country. However, over the years a general set of coffee recipes has emerged, making it easier to always get a delicious drink. For example, the recipe for a cafe latte is the same worldwide: espresso plus steamed milk and a dollop of foam. Of course, connoisseurs and enthusiasts all have their own personal preferences and are encouraged to create their own coffee recipes. No matter how one chooses to prepare coffee, it should always be an indulgent and delicious experience.
Many underestimate the importance of proper coffee bean storage. When stored correctly, coffee beans can stay fresh significantly longer.

Coffee storage is an important yet often overlooked part of the coffee enjoyment process. Proper coffee storage allows for the most delicious and luxurious coffee pleasure every day. To ensure the utmost freshness, beans should be purchased whole and as soon after roasting as possible. A supply for approximately two weeks is ideal, and whole beans should be placed in an airtight container. Contrary to what many people believe, storing beans in the freezer is not ideal. Condensation greatly deteriorates the flavour quality by deteriorating the essential oils. If coffee is purchased pre-ground, it should be stored in an airtight container and used within one to two weeks.
탁월한 커피의 특징은 그 구성에 달려 있습니다. 토질과 기후 조건이 가장 우수한 지역에서 생산되는 최고 품질의 커피 원두만이 탁월한 맛과 비길 데 없는 향의 완벽한 조화를 갖춘 커피 맛으로 이어집니다. Davidoff Café에서는 전문적인 커피 소믈리에가 세계에서 최고로 손꼽히는 농장에서 수확한 최상급 아라비카 원두만 골라 완벽한 커피를 만들어내며, 그런 커피에만 Davidoff Café Grande Cuvee라는 이름이 허락됩니다.
Coffee experts monitor beans every step of the way, from berry to freshly roasted bean. Fermentation is a vital process to creating the perfect cup of coffee.

When coffee berries are harvested, the seeds or beans inside must be removed. In the aptly named 'ferment and wash method' the fruit's pulp is removed via fermentation of the beans followed by a healthy washing with water. Some manufacturers then use extra water to finish the process - a so-called 'wet fermentation' - while others prefer a 'dry fermentation' where the coffee berries' own juices are utilised. A proper fermentation process is essential in assuring a high-quality coffee without an undesirable sour flavour.
Whether done at home or purchased pre-ground, the grind of a coffee is a vital part of the taste experience.

How coffee beans are ground is an important part of the coffee enjoyment process. Always choose high-quality beans for your coffee indulgence, and make sure they are properly ground for the machine they will be prepared in. A finer grind is ideal for espresso or other high-pressure type preparation methods such as cafe crema. Drip coffee requires a medium grind, and French press machines produce the best coffee when a coarse grind is used. When grinding beans at home, be sure the grinder does not become too hot. This can ruin the taste of the coffee.
Each year thousands of bright red coffee cherries are harvested worldwide to later be enjoyed as a quality cup of coffee.

Harvesting coffee beans is a rather uncomplicated process. Each year coffee farmers monitor their plants, and harvesting can begin once the coffee berries are glossy and bright red. The majority of the coffee cherries on each plant must be ripe, and though some plantations still harvest by hand, most larger companies favour the use of a machine. There the few unripe berries are removed by hand or machine sorting, and the beautiful red berries move on to the next step in the process of making a cup of luxury and high-quality coffee.
For those who want big flavour but are short on time, instant coffee has become a great solution.

Instant coffee is also commonly referred to as coffee powder or soluble coffee, and is a bi-product of brewed coffee beans. High-quality beans are roasted, ground, and brewed. These brewed beans are then quickly either freeze- or spray-dried. The end result is a brown, light powder that dissolves instantly in hot water to allow the drinker instant indulgence. Due to the ease of preparation and a long shelf-life, instant coffee is a convenient solution when travelling, camping, or otherwise on the go; just be sure to keep it dry as it can spoil quickly when exposed to moisture.
Kopi Luwak is a rare form of beans found exclusively in the excrement of the Asian civet cat. It has been deemed the most expensive in the world.

Indonesia's palm civet cat has become the ultimate coffee connoisseur. These cats pick and choose the best berries on a coffee plant, eat the pulpy fruit, and days later the beans from the berries can be found in the cat's excrement. The faeces are then collected by farmers and gatherers, and the beans are thoroughly washed before being sold. Fermentation occurs inside the cat's digestive tract, and experts believe that the digestive enzymes may improve the flavour and acidity of the beans. True Kopi Luwak beans can fetch up to $700 per kilogram, making it a true luxury item.
Silverskin refers to a paper-thin shell that surrounds a coffee bean after the pulp has been removed

Each and every coffee bean was once encapsulated within a berry. When the berries are picked, the pulp is mashed then rinsed away. Once the bean has been 'freed', a paper-thin layer of parchment paper-like material remains. This layer, known as silverskin, is there to protect and seal in the beans' quality. The silverskin must be removed before roasting in order to reduce the unnecessary build up of chaff in the roaster, and many believe that if not removed, silverskin can compromise the taste of the bean due to the extra friction, which raises the temperature of the bean itself.
A true treat year after year: Suprême Réserve coffee from Davidoff.

Every year the coffee sommeliers at Davidoff search the world over to find the most exciting coffee on the planet. They leave no stone unturned until they discover the very best. When something truly remarkable stands out, these experts create the highly sought after annual Suprême Réserve. These special and rare beans are then masterfully roasted, and this process is what makes the beans' own special taste and aroma stand out. Only a limited quantity of this exquisite coffee is produced, making each year's Davidoff Suprême Réserve coffee a sought after luxury item of the utmost quality.
감식가(Connoisseur)는 예술품과 관련된 특정 주제에 관해 해박한 지식을 가진 사람입니다. 감식가는 우수한 품질의 와인이나 최고의 커피와 같은 것을 정확히 감별해내는 미각과 풍부하고 깊은 지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Cuvee"라는 말의 어원은 훌륭한 스파클링 와인을 만든다는 뜻에서 유래되었습니다. 그랑드 뀌베(Grande Cuvee)는 서로 다른 종류의 포도주를 혼합하여 완벽한 블렌드를 만들어내는 과정으로 설명됩니다.

이것이 바로 Davidoff Café의 커피 소믈리에가 스스로 설정한 벤치마크입니다. 커피의 맛, 향, 바디의 밸런스가 완벽하게 이루어질 때만이 Davidoff Café Grande Cuvee라는 이름을 허락할 수 있을 만큼 커피 소믈리에가 추구하는 최고의 요건을 충족하는 우수한 블렌드가 만들어집니다.
디거스테이션(Degustation)은 다양한 음식을 꼼꼼하고 철저한 감식력을 발휘하여 맛보는 것을 의미하는 용어입니다.

현대적인 디거스테이션은 20세기 초 프랑스 주방에서 유래된 것이 확실시되며, 다양한 종류의 음식이나 음료를 소량만 음미하며 감식하는 과정입니다. 강한 맛이 나는 음식이나 음료는 보통 마지막에 맛을 보는데, 이는 각 음식이나 음료의 맛에 영향을 주지 않기 위한 것입니다.
가장 유명한 두 가지 원두는 아라비카와 로부스타입니다. 아라비카 및 로부스타는 전 세계 커피 생산량 중 98% 정도를 차지합니다.

로부스타는 해발 300미터에서 800미터 사이의 낮은 고도에서도 잘 자라며 강우량이 많은 지역에서 더 잘 자랍니다. 연 평균 강우량은 약 2,000mm가 되어야 합니다.

로부스타 원두는 전 세계 커피 생산의 30%를 차지합니다.
완벽한 로스팅 만이 커피의 진정한 풍미를 극대화시킬 수 있습니다. 로스팅 등급, 특히 각각의 원두의 개별적인 로스팅 과정뿐 아니라 로스팅 시간과 온도 사이의 적절한 균형을 맞추기 위해서는 최고 수준의 전문성이 요구되며, 이러한 전문성을 갖춰야만 탁월한 맛의 커피를 만들 수 있습니다.

Davidoff Café는 커피 아로마가 완전히 퍼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가장 발전된 로스팅 기법을 사용하고 확연히 느린 로스팅 과정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입니다.
풍미(flavour)는 커피를 마시는 전체적인 감각을 포함하는 개념입니다. 여기에는 맛과 향이 모두 포함되며, 원두의 원산지뿐 아니라 로스팅 과정도 영향을 끼칩니다. 커피 맛을 보면 산지의 토양에서 느껴지는 특유의 맛뿐 아니라 그 지역에서 자라는 다른 식물의 맛까지도 느낄 수 있습니다. 풍미를 충분히 경험하려면 마시기 전에 우선 향을 맡는 것이 좋습니다.
음료의 물리적 특성을 설명할 때 바디(Body)라는 용어를 사용합니다. 바디는 커피가 입 안에서 얼마나 무겁게 느껴지는지-농도의 느낌으로 평가됩니다.

바디는 커피에 존재하는 침전물이나 기름기의 양으로 결정되며,. 라이트(Light), 미디엄(Medium), 풀(Full)로 구분되고, 커피 지와 끓이는 방법에 따라 달라집니다. 바디가 무거운 커피는 더욱 복합적인 맛을 지닙니다. 바디는 신맛과는 대척점에 있는 요소입니다. 한 잔의 커피에 신맛와 바디가 모두 많을 수는 없습니다. 바디를 평가하려면 커피를 한 모금 마신 후 삼키지 전에 혀 위에서 머금고 있어보면 알 수 있습니다.
원래 프랑스어인 "소믈리에(Sommelier)"는 와인을 담당하는 웨이터를 뜻하는 말이었습니다. 소믈리에는 일반적으로 와인에 대한 해박한 지식, 다양한 요리에 어울리는 와인의 종류, 와인을 서빙하고 따르는 방법에 정통한 사람입니다.

하지만 요즈음은 소믈리에의 역할이 단지 와인과 관련된 것에서 훨씬 폭이 넓어져 와인, 커피, 술, 담배를 비롯한 다양한 서비스의 모든 측면을 포괄하고 있습니다.

Davidoff Café 커피 소믈리에는 탁월한 Davidoff Café 커피를 만들어내기 위해 자신의 모든 전문성과 역량을 사용합니다.
커피의 신맛은 꼭 필요한 특성으로, 커피 맛의 등급를 알 수 있습니다. 훌륭한 커피에서는 신맛이 기분좋은 강렬한 또는 상큼한 맛을 냅니다. 신맛은 커피의 맛을 나타내며, 와인에서 신맛을 설명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예민한 맛, 온화한 맛, 평범한 맛, 무딘 맛으로 평가됩니다. 좋은 커피에는 적당한 산도가 있지만, 그 정도는 다양합니다. 다크 로스팅할수록 신맛은 점점 사라집니다. 신맛이 없다면 커피 맛은 밋밋하고 둔해집니다. 신맛이 있어 커피는 상쾌하고 신선한 맛이 납니다.
가장 유명한 두 가지 원두는 아라비카와 로부스타입니다. 아라비카 및 로부스타 커피나무가 전 세계 커피 생산의 약 98%를 차지합니다.

높은 고도에서 자라는 커피가 특히 값어치가 있습니다. 소위 고산 지대 커피는 아라비카 원두에서만 얻을 수 있습니다.

아라비카 원두는 습도에 매우 민감합니다. 따뜻하고 축축한 공기는 아라비카 잎에 커피녹병과 같은 질병을 일으킵니다. 따라서 아라비카 커피를 재배하려면 수많은 전문 지식이 필요하고, 이런 노하우가 아라비카 커피의 가치를 훨씬 높여주는 것입니다.

아라비카 원두는 특수한 생장 조건으로 인해 특히 우수한 산도와 탁월한 맛이 특징입니다. 아라비카 나무 재배 지역은 해발 600미터에서 1,200미터 사이에 위치합니다. 아라비카 원두는 전 커피 생산의 약 70%를 차지합니다.
커피 아로마는 스페셜리티 커피에 가장 중요한 속성으로 입안에서 느끼는 맛과 혀끝에서 느껴지는 단맛, 짠맛, 쓴맛, 신맛의 속성을 제외한 모든 커피 맛의 특징을 결정합니다.

커피 아로마은 두 가지 다른 메커니즘으로 인지됩니다. 코를 통해서 또는 코의 안쪽에서 커피 향을 맡음으로써 후각적으로 느낄 수 있습니다. 커피가 입 안에 있거나 삼켰을 때 코의 안쪽에서의 인지가 이루어지며, 휘발성이 있는 향이 비강을 향해 위쪽으로 퍼집니다.
에스프레소는 종종 특정 종류의 커피를 가리키기도 하지만, 사실 별다른 "에스프레소 원두"가 있는 것은 아닙니다. 에스프레소와 필터 커피의 차이를 만드는 기본적인 요소는 원두를 로스팅하는 과정입니다.

"다크 로스팅"이 에스프레소를 만들 때 사용되는 특수한 로스팅 방법입니다. 필터 커피를 만드는 절차와 비교해볼 때, "다크 로스팅"에서는 더 오랜 시간 동안 로스팅하므로 원두의 색조가 더 어두워지고 분명히 향도 강하고 진합니다.

Davidoff Café 에스프레소 57이라는 이름의 유래가 된 특정한 로스팅 등급 57은 긴 로스팅 과정과 독특한 로스팅 온도의 완벽한 균형을 이룰 수 있습니다. 이 방법을 사용하면 Davidoff Café Espresso 57의 원두 블렌드에 다양하게 형성된 아로마를 가두어놓기 위한 이상적인 조건이 만들어져, 다른 커피와는 차별화된 강렬하고 풍부하며 품격 있는 맛을 완벽히 살려낼 수 있습니다.
브랜드 창시자인 지노 다비도프(Zino Davidoff)는 키예프에서 담배 업자의 아들로 태어났습니다. 그는 이미 젊은 나이에 이미 감식 전문가로서 명성을 얻었습니다. 지노 다비도프는 15세에 가족과 함께 제네바로 이사했으며, 2차 세계대전이 끝난 후 그곳에서 부친의 회사를 물려 받았습니다. 일찍이 커피를 비롯한 럭셔리 제품에 대한 애정을 발견한 그는 인생에서 아름다운 것들에 대한 전문가로서 넘치는 열정과 헌신적 노력으로 돋보이는 재능을 발휘하게 되었습니다. 지노 다비도프는 항상 에스프레소 한두 잔으로 하루를 시작했으며, 커피를 마시지 않고 하루 일과를 시작하기란 불가능했습니다!
카페 크렘는 일반적으로 스위스 스타일의 커피입니다. 이 커피는 에스프레소에 비해 높은 압력으로 추출하기 때문에, 커피의 크리마가 대체로 밝은 색을 띠게 됩니다. 특징적으로, 카페 크렘용 원두는 다비도프 카페 카페 크렘처럼 라이트 또는 미디엄 로스팅이 적당합니다. 에스프레소의 고전적인 다크 로스트는 너무 강하므로 이런 종류의 커피에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크레마는 갓 추출한 에스프레소 위쪽에 형성되는 황갈색 거품입니다. 완벽한 크레마는 충분한 압력과 온도로 올바른 추출 방법을 이용했을 때 나타나는 결과물입니다. 크레마는 기체(공기와 탄산가스)의 분산과 커피의 기름에 의해 형성됩니다. 아라비카 원두로 만든 에스프레소 블렌드는 붉은 색조를 띠는 아름다운 헤이즐넛 브라운 크레마로 유명합니다. 설탕을 넣었을때 설탕이 에스프레소 밑으로 가라앉고도 크레마의 형태가 잘 유지된다면 완벽한 크레마라 할 수 있습니다.


크레마 품질 표시

크레마가 거의 없음 - 원두를 너무 곱게 갈았거나 커피가 너무 오래 됨

크레마가 너무 어둡게 보임 - 추출 온도가 너무 높거나, 원두를 너무 곱게 갈았음

크레마가 너무 밝게 보임 - 오래된 원두이거나 추출 온도가 낮음, 원두를 너무 거칠게 갈았음

크레마가 빠르게 사라짐 - 수압이 너무 낮음, 컵이 너무 차갑거나 뜨거움